인문학교육 7

지나가는 모든 것을 사랑하려는 마음, 그래서제가뭘하면되나요?

사색글_세상의 모든 것을 사랑하려는 마음_20201015 . . 요즘 가을이 참 얄밉다. 새벽녘에 들어왔다 새벽에 다시 출근하는 아버지 같아서 분명 곁에 온 것 같은데 점점 실체가 없는 계절이 되어간다. 그래서 나는 달력에 표기된 절기와 실제 날씨가 점차 달라진다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부터 계절에 이름을 불러주는 것을 그만두었다. . . 가을이 다 가기 전에 글쓰기 좋은 카페들을 모두 발굴하리라 마음 먹고 안 가본 카페들을 하나씩 탐방하던 중이었다. 그러다 문득 못 봤던 해바라기 밭(?)이 눈에 들어왔다. 그리고 망설이지 않고 핸들을 꺾였다. . . 사실 나는 꽃을 즐길 줄 아는 혜안이 없던 터라 꽃 자체보다 꽃 주변에서 행복해하고 웃고 있는 사람들을 구경하러 가는 편이다. 그 웃음은 진짜 같아서 내 것..

진로교육 2020.10.15 (4)

타인의 고통에 관심을 가져라_20201013

블로그_타인의 고통에 관심을 가져라_20201013 . . 울산에 큰 불이 나서 많은 사람들이 집을 잃었고, 택배원이 코로나로 인한 과한 물량으로 과로사로 죽어 나가고, 폐지 줍던 할머니가 20대의 만취 음주운전으로 고단한 생을 마감했다. . . 이 문장을 보고도 아무런 고통이 느껴지지 않는다면 당신은 '문제의식의 매너리즘'에 빠져있는 것이다. 즉, 나의 고통이 아닐 때는 공감하지 못하는 철저한 '감정이기주의'에 빠져있다는 말이다. . . 내로남불, 나만 아니면 돼~와 같은 말들이 유행어처럼 번져 나가더니 이제는 몇 백 명이 단체로 큰 일을 당하지 않으면 혹은 나의 처지와 비슷한 상황이 아니면 기사를 읽어보지도 않는 사람들이 많아진다. . . 우리가 지성을 쌓고 공부를 하는 이유는 이런 타인의 고통에 민..

카테고리 없음 2020.10.13

망지도 이야기로 살펴보는 본질과 지식, 그래서제가뭘하면되나요?

"정나라 시대 차치리라는 사람이 신발을 사기 위해 먼저 자신의 발 치수를 재어 쪽지에 적어 두었다. 그런데 시장에 도착해보니 쪽지를 두고 온 것을 알아차렸다. 그것을 가지러 다시 집에 갔다 와보니 시장은 파장하여 문을 닫아 버렸다" . . 한비자 '외저설좌상'편에 '망지도' 관련 이야기다. 자신의 발을 내밀며 사면 될 것을 자신이 적어 놓은 쪽지에 집착하다 보니 기회를 잃는다는 내용이다. 발은 '본질'이고 쪽지는 '지식'이다. . . 아는 것에 집착하다 보면 현실을 잊어 버리는 실수를 범하기 쉽다. 인간에게 지식이 필요한 것은 현실의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함인데 이 현실을 외면하고 아는 것에만 집착하는 것이다. . . 이 '아는 것'이 그리스도인에게 성경에 대한 지식이 아닐까. 정작 전해야 할 복음보다 성..

인문학교육 2020.10.12

약속시간 늦었다고 화냈다면

20200919 #그래서제가뭘하면되나요 약속시간 늦었다고 화냈다면 '약속시간은 목숨처럼 지켜라' 내게 공부해라는 말 한 번 없으시던 아버지께서 유일하게 꾸짖던 말이다. 자연스럽게 나는 약속시간을 안 지키는 사람들에게 분노했다. 그렇게 나는 나 스스로를 신의있는 좋은 사람이라 여기고 늦은 그들은 게으르고 배려없는 나쁜 사람이라 생각했다. 하지만 언젠가 한 선배와의 대화에서 "늦는 사람의 사정까지 품어낼 수 있어야 좋은 어른 아닐까?"라는 말을 듣고 나서야 깨달았다. 그러고보니 그는 늘 일찍 왔지만 그렇다고 나처럼 늦은 이들을 비난하거나 훈계하지 않았고 오히려 '덕분에 좀 쉬었다' 말해주었다. 사람은 늘 자신의 과거경험을 기반으로 생각하고 판단하고 기준 삼는다. 그래서 경험이 좁고 얕으면 생각과 마음도 좁고..

카테고리 없음 2020.09.19

닮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가장 먼저 할 일

닮고싶은 사람이있 다면가장 먼저할일 나는 늘 되고 싶은 사람의 형상이나 모델이 있었다. 나 자신을 믿어주는 사람 예의와 상식을 준수하는 사람 사랑하는 사람에게 잘 표현하는 사람 무슨 일에서든 기본을 잘 지켜내는 사람 나의 영역에서 타인의 존경을 받는 사람 이렇게 써내려 갔던 인간상을 성찰하고 닮으려 애쓰다 보니 공통적으로 등장하는 문장을 만났다. ‘ 해야 할 일을 하루 이상 미루지 않는 것 ’ 무슨 일이든 미루다 보면 ‘할 수 있을까’라는 상념이 끼어들게 하고 상념(想念)이 커지면 자신감이 떨어지고 조금씩 무너진 자신감은 이내 사랑도 존경도 잃게 만든다. 나는 이 모든 것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이해하는데 무려 10년이라는 시간이 필요했다. ‘그래도 이건 해냈다’라는 자아효능감이 인생에서 얼마나 중요한..

인문학교육 2020.09.17 (8)

[5분인문학] 신조어 모른다고 속상해하지 마세요

요즘 인싸와 아싸를 구분할 때 신조어를 얼마나 알고있느냐?가 기준이 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. . . . . '저렇게까지 줄이고 바꿀 필요가 있을까?' ..싶다가도 트렌디한 어른이 되고 싶어 남몰래 검색을 하는 사람들도 많다고 하네요. . . 아마도 기원전 2,000년 전 이집트 왕들의 고민도 비슷했을 것 같습니다. . . . . 이집트는 당시에 이웃나라들과 수 많은 전쟁을 치르면서 많은 포로들을 거느릴 수 있게 되었는데 복잡한 이집트 상형문자를 읽을 수 있는 포로들이 없었기 때문에 일을 시킬수도 없었습니다. . . 심지어 이집트인 중에서도 정확히 읽을 수 있는 인구가 극소수였다니 상형문자의 수와 복잡성이 상당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. . . . . 언어학자들의 추정이지만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..

인문학교육 2020.06.25 (16)

[5분인문학] 우리가 인문학을 해야하는 이유,김창옥,자기계발, 한자

인문학은 언어, 문학, 역사, 철학 등을 연구하는 학문을 말합니다. . . 한자사전을 따라가보면 '인간과 인간의 문화에 관심을 갖는 학문'이라고 정의되고 있습니다. . . 김창옥교수님 뿐 아니라 많은 주요인사들이 여러 매체를 통해 인문학교육을 강조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? . . 앞서 말한 언어, 문학, 역사, 철학은 인간만이 가능한 고유한 영역입니다. . . 언어를 만들어내고 언어를 연결지어 이야기를 짓고 그 이야기로 역사를 규명하고 역사적 의의를 통해 현재와 미래에 필요한 철학을 만들어내는 활동이 바로 인문학입니다. . . 그런데 요즘은 이런 인문학이 그저 '어렵고 골치아픈 것' 정도로 여겨지는 것 같아서 안타깝습니다. . . "눈 앞에 닥친 생계의 문제가 더 급한테 인문학을 공부할 시간과 여력이 없는..

인문학교육 2020.06.24 (9)